어린아이부터 어르신까지

즐겁게 웃을 수 있고, 함께 교제할 수 있었던 좋은 시간이었습니다.

준비하느라 수고한 김 신 남선교회 회장 및 박현영 집사님, 양수원 집사님께 감사드립니다

 

볼링대회1.JPG 볼링대회2.JPG 볼링대회3.JPG 볼링대회4.JPG 볼링대회5.JPG 볼링대회6.JPG 볼링대회7.JPG 볼링대회8.JPG 볼링대회9.JPG 볼링대회10.JPG